종합법률문고 - Lawbookstore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2018/02/08 2018년 설(구정) 택..
2018/01/04 2018년 부동산시가..
2017/12/07 미국계약법 정오표 ..
2017/09/14 2017년 추석 택배배..
 
 
 
Home > 상품상세보기

도서명 세법강의(제18판)
저자 이창희
출판사 박영사
ISBN 979-11-303-3599-5
출판년도 2020.03.05
소비자가격 50,000원
판매가격 50,000원
구매권수
적 립 금 500
 
  • 도서소개
  • 저자소개
  • 목차
  • 기획/편집자 서평
  • 제18판 2020. 3. 5. 제17판 2019. 3. 5
    제16판 2018. 3. 5. 제15판 2017. 3. 10
    제14판 2016. 3. 10. 제13판 2015. 3. 10
    제12판 2014. 3. 15. 제11판 2013. 3. 5.
    제10판 2012. 3. 10. 제9판 2011. 2. 28.
    제8판 2009. 2. 28. 제7판 2008. 3. 10.
    제6판 2007. 3. 10. 제5판 2006. 2. 25.
    제4판 2005. 2. 10. 2004년판 2004. 3. 10.
    전정판 2003. 3. 5. 초판 2001. 9. 20.

    제18판 머리말

    개정법령과 새 판례를 담아 2020년 개정판을 낸다. 법령의 글귀가 바뀐 부분이 많았다. 올해는 국제조세법 개정작업과 맞물려 아주 고생했다.
    이 책을 강의교재로 쓰거나 혼자 공부하다가 제5편, 특히 제15장과 제16장에서 벽에 부딪혀 그만두었다는 이야기를 가끔 듣는다. 이 책 각 장의 차례는 법체계를 가장 밑바탕에서부터 하나하나 쌓아올리는 논리의 흐름을 따른 것이지만, 이 책을 처음 공부하는 사람이라면 제5편에서는 우선 제13장만 읽고 제6편을 읽은 뒤에 제5편의 나머지를 읽는 편이 아마 나으리라. 그러면 제14장은 어렵지 않게 읽을 수 있을 것이다. 제15장과 제16장은 그래도 어렵다. 법체계가 완전히 정비된 것도 아니고 세법, 회사법, 회계학이 뒤엉킨 복잡한 논점들을 다루기 때문이다. 잘 모르겠으면 그냥 제7편으로 가면 된다. 이 두 장을 몰라도 다른 부분을 읽는 데 지장이 없다. 주된 관심이 실무적 해답인 독자는 제2편의 내용도 일단 뛰어넘고 다른 편을 읽으면서 그때그때 필요한 부분만 색인을 벗삼아 찾아 읽으면 된다. “읽는다”고 적었지만, 수학책을 “읽는” 것이 무의미하다면 이 책도 그저 읽는 것은 무의미하다. 聖賢이 말씀하셨듯, 읽기만 하고 생각하지 아니하면 속는다. 이 책을 펼 때마다 정신을 바짝 차려야 하는 것은 나 스스로도 마찬가지이다. 學而不思則罔이요 思而不學則殆라. 참으로 옳은 말씀이다.
    초판 이래 이 책의 개정을 도와준 고마운 분들은 다음과 같다.
    제18판(2020); 김규림 연구관(헌법재판소)
    제16판(2018); 곽태훈 변호사, 정재은 변호사
    제15판(2017): 양한희 변호사
    제14판(2016): 양한희 변호사, 박진호 변호사
    제13판(2015): 양한희 변호사
    제12판(2014): 강성모 교수(법학박사, 변호사), 양한희 변호사, 조영식 연구관, 하태흥 판사
    제11판(2013): 양한희 변호사
    제9판(2011): 김석환 교수(법학박사), 임상엽 겸임교수(법학박사, 세무사), 김범준 변호사(법학박사), 김성준 변호사, 김진형 회계사, 방진영 변호사, 이동근 변호사, 이준엽 변호사
    제8판(2009년)과 제7판(2008년): 임상엽 겸임교수(법학박사, 세무사)
    제6판(2007년): 임상엽 겸임교수(법학박사, 세무사), 김범준 변호사, 안희재 변호사, 양인준 교수(법학박사), 최종원 판사, 세법특수연구 수강생 일동
    제5판(2006년): 이준봉 교수(법학박사․경영학박사․변호사), 세법특수연구 수강생 일동
    제4판(2005년): 강성모 교수(법학박사), 구해동 변호사(법학박사), 박성규 판사(법학박사), 서기영 법제관, 왕해진 판사, 이상우 변호사, 김원목 판사, 이재호 교수(법학박사․공인회계사), 이준봉 교수, 이희정 변호사, 정주백 교수
    제3판(2004년): 견종철 판사, 구해동 변호사(법학박사), 박남준 판사, 박동인 검사, 박성규 판사(법학박사), 박세훈 변호사, 심경 판사, 양승종 변호사(법학박사), 왕해진 판사, 이상조 상무, 이승재 변호사, 이의영 판사(법학박사), 이희정 변호사, 정광진 판사, 정주백 교수, 황인경 변호사, 현병희 변호사
    전정판(2003년): 박남준 판사, 박동인 검사, 박미양 석사, 심경 판사, 이의영 판사, 이희정 변호사
    초판(2001년)과 법인세와 회계(2000년): 강태욱 판사, 권철 교수(법학박사), 박훈 교수(법학박사), 이재호 교수, 이창 변호사

    2020. 1. 이  창  희

    이 창 희
    이창희는 서울대학교 법학대학원(서울법대)의 세법 교수이다. 일본 동경대 법학부, 미국 Harvard 법대, 미국 NYU 법대 등에서 교수(visiting professor of law)로 국제조세 등을 가르치기도 했다. 서울대학교 법학과와 동국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하였고, 미국 Harvard 법대에서 법학석사와 법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공인회계사·미국변호사로 한미 두 나라에 걸쳐 회계법인과 law firm에서 일한 바 있고, 기획재정부 세제발전심의위원 등 정부나 공공기관의 자문역도 맡고 있다.

    제1편 서 론
    제1장 세금과 세법
    제2장 우리 세법의 헌법적 기초
    제3장 세법의 해석과 적용

    제2편 조세법률관계
    제4장 조세채권의 성립·확정·소멸
    제5장 조세채권의 효력
    제6장 세금에 관한 다툼의 해결

    제3편 소득세제와 소비세제의 이론적 기초
    제7장 소득세·법인세의 연혁과 소득개념의 형성사
    제8장 소득세제와 소비세제의 기본 요소
    제9장 과세권의 내재적 한계와 과세단위의 설정

    제4편 소 득 세 법
    제10장 현행 소득세법의 얼개
    제11장 소득의 구분별 주요 논점
    제12장 양 도 소 득

    제5편 법인세와 주주과세
    제13장 현행 법인세법의 얼개
    제14장 기업과 출자자 사이의 거래
    제15장 합병 기타 기업결합
    제16장 회사의 분할
    제17장 국제조세

    제6편 기업소득의 과세
    제18장 소득의 기간개념과 세무회계
    제19장 영업 손익
    제20장 금융거래의 손익
    제21장 고 정 자 산
    제22장 익금불산입과 손금불산입

    제7편 부가가치세법
    제23장 현행법의 얼개와 부가가치세법의 기본 구조
    제24장 현행법의 주요 논점

    제8편 재 산 과 세
    제25장 상속세와 증여세
     

    :: 구입도서는 5만원이상 무료배송입니다.
    :: 제주도, 도서(섬)지역의 경우 추가배송료(항공료)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 단 제주도 및 섬지역의 경우에도 결제금액이 10만원이상일 경우 추가배송료(항공료)없이 무료배송입니다.
    :: 배송은 로젠택배를 통해서 이루어집니다.
    :: 입금확인 후, 수도권 및 지방은 2~4일 이내(평일 기준)에 도서를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배송절차 및 주문안내

    배송절차는 결제확인(카드결제시), 입금확인(무통장입금)→결제확인 및 도서준비중→배송중→배송완료 총 4단계로
    이루어집니다.
    주문하신 내용의 변경 또는 취소는 장바구니에서만 가능합니다.주문을 하시고 결제전(카드결제시)이거나 입금확인
    (무통장입금)이 되지 않을 경우 2일후 주문은 취소됩니다.
    변경이나 취소를 원하는 경우에는 배송되기 전에 전화주시면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발송된 상품 주문에 대한 변경 및 취소할 경우에는 이에 따르는 배송비를 구매자가 부담하셔야 합니다.
    :: 도서의 교환이나 환불은 종합법률문고에서 구입한 도서에 한합니다.
    :: 파본의 경우 교환 및 환불이 가능합니다.
    :: 구입하신 도서가 잘못된 경우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전화번호(02-535-1850)
    :: 영업시간은 평일 오전9시부터 오후 7시까지입니다.
    :: 기타 사용자의 부주의에 의한 훼손 및 고객변심에 의한 교환이나 환불은 불가합니다.

    만족도 글쓴이 글제목 날짜
    등록된 상품평가 내용이 존재하지 않습니다.